본문 바로가기

꽃친 : 참고해봐요

적게 가르쳐야, 적게 평가해야 더 많이 배울 수 있다 “많이 가르치면 학생들 창의력 방해…한국 학교문화엔 신뢰 확보가 중요”- 경향신문 2016.9.26 http://bit.ly/2ddKmzQ
별 목적없이 그냥 걸어갈 시간 "아이들에게도 불가능할 꿈을 꿀 수 있는 시간을 주었으면 좋겠다고 생각한다. 별 목적 없이 그냥 걸어갈 시간을. 너무 일찍부터 미래를 준비하라고 내몰지 말고 말이다. 아무리 잘 설계해도 미래는 그렇게 오지 않는다. 그러니 부도날 은행에 적금 쌓듯이 불확실한 미래에 시간과 노력을 저금하지 말고, 우연과 운명의 시간을 맞이할 힘을 기르자." http://www.mindle.org/xe/582016 미래는 그렇게 오지 않는다스스로 서서 서로를 살리는 교육을 표방하는 격월간지 민들레 107호 에서 한 꼭지 링크합니다. '아이들에게 별 목적없이 그냥 걸어갈 시간을 주자' '우연과 운명의 시간을 맞이할 힘을 기르자!' 글쓴이의 이 말이 어떻게 들리시나요? 저는 매우 동의하는 바입니다. 의 저자 유발 하라리도 "지금..
중학교 자유학기제 자유학기제, 잘 알고 계시나요? 진로체험 정도로만 알고 있으면 너무 아까운, 좋은 취지가 있는 제도인데, 실제 학교현장에서는 제대로 기능하고 있는지 의문입니다. 아래 기사 참고해보세요. [줄세우기 없는 교실혁명, 한국에서도 가능하다] (본문 중에서)김성천 경기교육청 정책기획관실 장학사는 “자유학기제의 도입은 진보와 보수를 떠나 ‘우리 교육 이대로 안 된다’는 문제의식이 누적된 결과”라고 말했다. 좋은교사모임의 정병오 교사는 “자유학기제의 모델은 아일랜드의 전환학년제(중학교와 고등학교 과정 전 직업탐색 등의 시간을 갖는 것)였으나 기존 중학교 교육과정에 들어와 이를 개혁시키는 데 의의가 있다”며 “교사의 교육과정 편성권과 평가권을 실질적으로 보장하고 선택교과를 확대시켜 나갈 수 있도록 해야 한다”고 말했다..
2016 등대지기학교 <빛 부신 햇살의 약속> 사교육걱정없는세상의 2016 등대지기학교가 곧 시작되네요. http://bit.ly/2bHk7m6